본문내용 바로가기
> 현장속으로 > 서병수가 간다!

서병수가 간다!

제목
[여성신문] 부산시, 사하여성인력개발센터 개소식 개최
조회수
97
작성일
2018-02-08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는 여성 맞춤형 취창업 종합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사하여성 인력개발센터 개소식을 2월 5일 오후3시30분에 개최 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 간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여성 맞춤형 취창업 종합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사하여성 인력개발센터 개소식을 2월 5일 오후3시30분에 개최 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 간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지난 5일 여성 맞춤형 취·창업 종합지원서비스를 제공할 사하여성인력개발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개소식에는 서병수 부산시장을 비롯한 국회의원과 시의원, 주식회사 이마트 대표, 유관기관장,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사하구 괴정동 KT사하빌딩(낙동대로 319)에 위치한 사하여성인력개발센터는 총 2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지상 3층에 사무실, 취·창업상담실, 조리실, 정보화실, 강당 등 여성들을 위한 교육전용공간을 마련했다.

특히, ‘신세계 이마트’의 지원으로 ‘희망장난감도서관’을 설치하여 취·창업상담과 교육 서비스를 이용할 젊은 엄마들이 자녀를 맡기고 교육과 상담에 전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는 2015년 수요파악 및 여건분석 등을 통하여 여성인력개발기관이 없는 사하지역을 신규설치 장소로 결정하고 2016년에 건물확보, 공유재산심의를 2017년에 임대차계약 체결, 민간위탁동의, 운영기관 공모 등 제반 절차를 거쳐 12월에 시설 공사를 완료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 8월에는 여성가족부의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지정공모에 참여하여 사하여성새로일하기센터도 지정 받아, 매년 국비지원으로 경력단절여성 원스톱 취업지원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

현재 여성인력개발센터는 부산진, 동래, 해운대, 사상, 동구 5개 권역별로 운영하고 있다. 센터가 사하구에 추가 설치를 하면서 총 6개 센터로 확대․운영하게 된다.

그동안 여성인력개발센터는 출산과 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 중장년 여성 등 구직여성을 대상으로 직업교육훈련, 취업연계, 사후관리 등 종합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재직여성들에게는 고용유지를 위한 직무능력향상 교육을 실시하는 등 여성경제활동 참여 활성화에 핵심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다.